Performance scene

Too Early Too Late 2001 (2001)

 

Too Early Too Late is a coincidental and organic performance project. 24 persons individually generated a certain moment from their daily journal as 'memory machines' and they weaved a panoramic time-scape, scattered inside and outside of the gallery space. All exiting things happen in a complex network of sudden incidents.

 

너무 이르거나 너무 늦은  2001 (2001)

 

너무 이르거나 너무 늦은 2001 은 계획하지 않은 상태에서 자연스럽게 일어나는 모습들을 담은 담은 퍼포먼스 작품이다.  이 작품에 등장하는 24명의 인물들은 '기억의 기계'라고 명명된 그들의 일기를 토대로, 이 일기의 특정한 장면들을 전시장 안과 밖에 흩어져 재현해낸다. 이 장면들은 서로 엮어져 하나의 '시간의 파노라마' 이루게 되며,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것들은 복잡하게 얽히고 설킨 우연들 사이에 일어난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Performance Scene

Performance scene of Too Early Too Late 2001. Another Space, Insa Art Space, Seoul, Korea, 2001

 

Too Early Too Late 2001

2001

Coincidental performance by 24 persons’ performance, video installation

Courtesy of the artist

Photo: Kim Wooil ⓒYeesookyung